Mission Statement

“현대음악의 Taste Maker”

진취적인 음악정신, 시대감성을 함께 나눈다

현재와 미래를 바라보는 예술기획 ETM

예술기획‘ETM’(Ear To Mind)은  2010년 뉴욕에서 새로움을 추구하는 예술가들의 시대감성을 함께 나누자는 목적으로 작곡가 김인현 씨가 세운 음악단체다.

<Live Art Series>와 <New Artist + New Sound Series> 등 색다른 형태의 음악공연들을 선보여 뉴욕음악계에서 “현대음악의 Taste Maker” (‘Time Out New York’의 Steven Smith칼럼)라는 평을 들으며 주목받아왔다.

뉴욕의 ‘David Lieberman Artists’ ‘Serious Music Media’와 손잡고

세계적 아티스트들의 High Class New Sound 소개

‘ETM’은 뉴욕에서의 성공적인 활동에 힘입어 2013년 서울에 ‘이티엠 코리아(ETM Korea)’를 설립했다. 독창적인 비전으로 활약하는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을 국내에 소개하는 작업과 동시에 한국의 유능한 신인들을 뉴욕무대에 진출시키는 문화교류 활동을 펴기 위해서다.

이를 위해 뉴욕의 매니지먼트사인 ‘데이비드 리버맨 아티스츠’ (David Lieberman Artists)와 ‘씨리어스 뮤직 미디어’ (Serious Music Media)와 제휴, 새롭고 광범위한 예술공연들을 한국 팬들에게 소개할 것이다.

뉴욕과 서울 잇는 클래식의 신선한 반란

Bang On A Can의 첫 한국방문 공연

<뱅 온 어 캔 (Bang on a Can)><서커스 오즈(Circus Oz)><디아볼로 (Diavolo)><에잇쓰 블랙버드 (Eighth Blackbird)><인디안 잉크 씨어터 컴퍼니(Indian Ink Theatre Company)><더 인터갈라스틱 네메시스(The Intergalactic Nemesis)> <크로노스 퀄텟 (Kronos Quartet)><조 구드 퍼포먼스 그룹(Joe Goode Performance Group)> <조나 보커(Jonah Bokaer)><스펙트럼 댄스 씨어터(Spectrum Dance Theatre)><텍토닉 씨어터 프로젝트(Tectonic Theatre Project)>< 알람 윌 사운드(Alarm Will Sound)><플럭스 퀄텟(Flux Quartet)><모멘타 퀄텟(Momenta Quartet)><데비안트 셉텟(Daviant Septet)> 등과 같은 세계적 명성의 앙상블과 다양하면서도 새롭고 흥미로운 퍼포먼스 아티스트들 그리고 솔로 아티스트들을 국내에 소개하여 한국공연문화의 부흥에 일조하고  무대예술 창작 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

이티엠의 활동목적은 뚜렷하다. 다양하고 수준 높은 예술공연을 통해  특히 클래식 음악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는 신선한 경험과 흥미로운 퍼포먼스, 솟아오르는 아티스트들의 거침없는 활동무대를 창출하는 것이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Our mission is twofold: to present contemporary music, and to provide means of increasing the intellectual data about contemporary music and musicians.  We achieve this by presenting innovative programs that allow the public to experience contemporary music in non-traditional contexts, as well as by producing publications that allow the public to gain intimate knowledge of the contemporary music field, simultaneously providing composers and performers with a platform for their work.  Our artistic vision encompasses contemporary music that exhibits a lasting quality, regardless of the manner of its composition and performance, as we seek to transcend convention by exploring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composer, performer, and audience.  With strong ties to several arts communities—such as the visual arts, indie music, and dance—Ear to Mind is able to present engaging programs from the frontier of new music with rare energy and authenticity.

Seo Cho Gu, Seo Cho Jung Ang Ro 26, Suite 912

Seoul, South Korea

P:+82-2-525-8530

F:+82-2-3474-8530

Advertisements